본문 바로가기

일본여행/일본

일본여행 중 만난 재미있는 한글, 어이없는 한글

오늘은 한글날~ 
한글날 특집으로 일본 여행 중 만난 한글 이야기를 해보겠습니다^^



제가 일본 여행을 좋아하는 것은 치안도 좋고 한글 안내문이 많기 때문입니다. 
지금이야 일본어를 읽는데 문제가 없지만 처음 여행을 갔을 때만해도 까막눈에 빛 조금 들어오는 정도 였기 때문에..
한글 안내문은 정말 감동적이었습니다. 어디에서나 쉽게 볼 수 있는 한글..



특히 공항, 열차, 지하철의 한글 안내문은 정말 잘되어 있습니다. 
중국인 관광객이 우리나라 관광객보다 훨씬 많을것 같은데.. 영어 다음으로 많이 볼 수 있는게 한글입니다. 
일본어 안내문은 거의 볼 수 없는 우리나라.. 일본인 관광객들에게 어쩐지 미안한 느낌 ㅋㅋ



도쿄에서 열차타고 2시간 넘게 온.. 닛꼬.. 유명 관광지이기는 하지만 설마 이렇게 버스에서도 한글 안내문이 나올 줄은 몰랐습니다. 
어찌나 반가운지 하차 버튼을 눌러주고 싶은 기분..



반가운 한글 안내문이었지만.. 어쩐지 기분 급 다운.. ㅠㅜ



도쿄에서 열차로 3시간, 버스로 2시간 정도 더 들어가야 나오는 나가노현의 가미코치...
일본의 인기 관광지이지만 우리나라 사람들은 별로 안가는 곳의 한 버스 정류장... 

얼마나 시골인지 궁금하면.. 지난 포스팅을 참고해보세요(겨울엔 갈 수도 없는 그런 곳임..ㅋ)

우리나라로 치면.. 강원도 산골..의 버스 정류장이라고 생각하면 되는데 그런 곳에 완벽한 한글 안내문이 있습니다. 



하지만.. 종종 이렇게 어이없는 한글을 볼 수 도 있습니다. 
닛코의 주젠지온천 정류장의 버스 표지판....
주젠지 호반 순환선..이라고 번역했으면 좋았을텐데.. 하응둘러싸는 무엇인지...-_-;;



신주쿠의 한 우동 전문점에서본 한글 안내문.. 귀여운 실수를 해두었습니다. 
그야말로 직역의 진수를 보여주네요. 

날달걀 섞는다 데쳤다 우동
데쳤다 우동
무 으깼다 간장 우동
쇠고기 짙은 국물 우동
참마 으깼다 계란 간장 우동

이건 실수라고 하기도 참 애매할 정도로 애교가 넘치네요. 
어찌되었건 여행중 한글을 만난다는 건 우리의 위상이 그만큼 높다는 것이라 생각되고, 
타지에 홀로 여행하고 있다는 불안함도 없어지는 것 같습니다~ ^^

  • BlogIcon You & @ 2010.10.09 06:52

    저도 일본여행할때 참 놀랐던게 한국어가 많다는거였어요
    지하철역은 물론이고 가는곳마다 안내문이 다 있어서 ㅎㅎ
    참 편했던 기억이있네요^^

  • BlogIcon 온누리 2010.10.09 07:09

    우리도 엉망으로 사용하고 있는 한글..
    오늘 더 마음이 아픈 것은
    정작 우리나라에서조차 제대로 대접을 받지 못한다는 것이죠
    잘보고 갑니다. 주말 잘 보내시고요^^

  • 최정 2010.10.09 10:49

    아` 정말 저 마지막것을 보니 아직 우리나라 홍보가 부족한것 같습니다.
    한글 제대로 된 한글이 홍보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 BlogIcon 안다 2010.10.09 13:31

    그 외에도 정말 실수지만 푹~하고 웃음 터져 나오는 한글이나 문장을 많이 발견하게 된다지요?
    그러나...그게 어딥니까...라는 생각을 해 봅니다.
    제가 일본에서 살던 때만 해도 한글간판이나 안내문...거의 눈씻고 찾아보기도 힘들었었지요~^^;;;
    요새는 정말 일본어 몰라도 여행자들이 편안하게 다닐 수 있게 된 것 같아 반가운 마음입니다~^^
    즐거운 주말 보내시는 레디꼬님 되세요^^

    • BlogIcon 레디꼬 2010.10.10 08:07 신고

      일단 교통시설에는 거의 90%이상 한글안내문이 있는 것 같아요.. 시골버스에서도 한글을 볼 수 있는건 참 기분좋은 일이고.. 우리나라도 관광객 유치를 위해서는 좀 배워야할거 같아요.. 맨날 연애인들만 팔 궁리만 하니...ㅠㅜ

  • BlogIcon 유리고냥이 2010.10.09 16:15

    재미난 메뉴판이네요 ^ ^
    특히 날달걍 섞는다 데쳤다 우동이 인상적이네요

  • BlogIcon Meryamun 2010.10.09 20:36

    간혹 일본여행을 처음 가시는분이 일어도 한자도 몰라 큰일이라고 걱정하면 한글 웬만한데는 디있다고 안심시키죠.
    처음엔 기분이 좋았는데 이제는 우리도 좀더 중국어나 일어 표시를 병행해야 할듯 합니다.
    그만큼 관광도 치열해진거죠^^

    • BlogIcon 레디꼬 2010.10.10 08:06 신고

      맞아요..서울시내에 은근히..일본어 안내문을 보기 어렵네요.. 중국인 일본인이 우리나라 관광 먹여 살리는데.. 너무 박하다는..ㅠㅜ

  • leeeees 2010.10.09 21:52

    한글을 모르는 일본인이 구글에서 기계번역한 듯 하네요^^

  • BlogIcon iTravel 2010.10.09 23:30

    저도 일본여행하다가 비슷한 경험을 한 적이 있는데요, 어떤 곳에서는 정말 왜 이런 한글 안내문이 있을까라는 생각이 들더군요. 트랙백에 있는 음식점에는 "큰 소리로 속삭이는 말 엄금"이라고 써 있던데요, 어떤 상황인건지...

  • BlogIcon flower delivery 2010.10.10 05:09

    번역본을 그대로 썻군여, 나름 귀엽네여

  • BlogIcon 완주스토리 2010.10.11 17:20

    음식 메뉴판 안내문은 정말 황당하네요 ^^;; 뭔가 웃기기도 하고..
    대강 알아들을 수는 있어도, 시정이 필요해보입니다.

  • BlogIcon 버그하우스웨이 2010.10.15 15:21

    일본에 이렇게 한글 안내문이 많다는 점 처음알았어요~ㅎㅎㅎ
    그리고 우동이름들 왠지 요리법이 적나라하게 드러나는 느낌이네요.^^

  • 흐메나 2012.02.15 20:51

    소쿠리로 우동 만들면 무슨 맛일지.ㅋㅋㅋ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