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디꼬 블로그

가이드북 ENJOY규슈의 저자이며, 레디꼬 블로그 운영자 정태관입니다. 

오늘은 유후인으로 가는 고속버스 이야기 입니다. 


후쿠오카에서 유후인으로 가는 것은 유후인노모리를 타는게 제일 제미있는 일이지만,

일반적으로 예약하기가 상당히 어렵고 무조건 열차를 타는게 좋은 것은 아닙니다.
후쿠오카 공항에서 간다면 고속버스를 이용하는 것이 베스트!!!




예약해둔 버스보다 조금 더 빨리 출발하는 버스로 급변경을 했더니 마지막 남은 한 석에 앉게 되었습니다. 





ㅋㅋㅋ 바로 화장실 바로 옆의 맨 뒷자리였는데, 화장실 냄새가 나거나 하는건 아니니 쾌적하게 이동할 수 있었고, 

후쿠오카 공항에서 유후인까지는 1시간 40분 밖에 걸리지 않아서 그런지 화장실을 아무도 이용하지 않더라는...





유후인으로 가는 고속버스는 (2014년 4월 이후) 후쿠오카 공항 국제선 청사에서 바로 출발하기 때문에 정말 편하다는.. 그냥 공항에서 리무진버스 타는 것처럼 쉬워요.




공항을 출발해 잠시 후면 고속도로를 타고 쌩쌩 달립니다. 일반도를 달리는게 아니라 고속도로를 달리기 때문에 버스 멀미가 있는 분들도 어지간해서는 멀미를 느끼지 않을 듯 합니다. 





내릴 사람은 이 벨을 눌러달라고 하는데.. 목적지 유후인은 버스 종점입니다. 누를 필요도 없고, 언제 내려야 하나 걱정할 필요도 없이 그냥 쭉 자도 되요~



막간을 이용해 화장실도 살짝 구경해봤습니다. 더러웠으면 사진도 안찍었을 텐데.. 깨끗한 기념으로 변기통 찰칵~




일본어를 못읽어도 용변을 마치고 이 벨을 누르면 촤르르를~~ 흘려보낼 수 있다는 것을 알 수 있겠죠.. 여행할때는 일본어 못해도 전혀 상관없습니다. 




고속도로... 처음 한시간 정도의 풍경은 별 볼일 없는데.. 유후인에 가까워질 수록 풍경이 좋습니다. 히타 지역을 지날때는 강도 흐르고 나름 볼만해요~




일본어를 모르는 여행객들이 조금 당황해하던 곳... 미치노에키 유후인에 버스가 정차할 때 가장 웅성웅성...내려야하나? 막 이러더군요. 

최종 목적지 유후인역앞 까지는 약 10분 정도 남았습니다. 여기는 고속도로 휴게소(미치노에키) 입니다. 




고속도로에서 유후인으로 내려가면서 보이는 풍경.. 

분지에 자리잡고 있는 유후인 날씨가 흐려서 구름, 안개처럼 보이기도 하는데 저것이 바로 온천증기입니다. 


유후인은 작은 온천마을이지만 일본에서 온천이 많이 솟아나는거로 3번째라는...  땅 아무데나 파도 온천이 솟아오른데요..




드디어 유후인 마을에 들어서기 시작하네요. 옆에 보이는 이런 풍경... 유후인스럽습니다 ㅋㅋ 유후인이 모 동화속 온천마을 이렇게 포장되어 있는데.. 그냥 좀 예쁜 시골마을이에요. 구석구석 이런 정돈되지 않은 모습도 많이 보입니다. 너무 기대하면 실망이 커지니 어느정도 현실은 알고 가시길...





버스에서 내려보니 버스 행선표에도 한글이 써 있네요. 공항에서 이거보고 타면 잘못 탈 일이 없겠네요. 





버스센터 안에 들어가보니 오이타현의 캐릭터 로고가 눈에 들어와요~ 온천마크에 OITA를 기막히게 녹였네요. 





유후인 도착하면, 돌아갈 생각도 해두셔야 해요. 

요즘 유후인 인기가 너무 많아서 버스나 열차가 마감되는 경우가 너무 많네요. 




버스 센터를 나와서 왼쪽을 보면 유후다케가 보여야 하는데.. 이날 너무 흐려서 ㅠㅠㅠ 웅장한 산의 느낌이 전혀 들지 않네요. 





산은 잘 보이지 않지만.. 인력거 사진이 예뻐서 찰칵~



버스 터미널에서 오른쪽을 보면 이렇게 생긴 유후인 역이 보여요. 료칸에서 송영 서비스를 제공하는 곳이라면 이곳에 송영차량이 와 있을거구요(보통은 체크인 시간인 3~6시 사이에만 송영서비스 제공). 아니면 택시 타고 료칸에 이동해서 짐을 맡기고 유후인 상점가 구경을 나가면 되요. 


근데 유후인 료칸들 중 위치가 애매한 곳도 있으니 어느곳에 숙박하고, 몇시에 유후인에 도착하는지에 따라 이동 방법이 바뀔수 밖에 없겠네요.



왠지 우중충한 느낌의 유후다케도 다시 보니 나름 감성적인것 같아서 한장 더 찰칵~~~ ㅋㅋ 

귀찮아서 책에 들어가는 사진도 잘 보정 안하는데, 오랜만에 보정도 해봤네요. 흑백으로 ㅋㅋㅋㅋ


Booking.com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DISQUS 로드 중…
댓글 로드 중…

블로그 정보

여행 가이드북 저자, 정태관의 블로그입니다. 여러 지역 가이드북을 쓰고 있는데, 일본 여행을 가장 좋아해요. 가까우니까요~ 자세한 프로필은 [공지] 확인

최근에 게시된 글